조직신학2019. 6. 2. 07:14

예수님께서는너희가 돌이켜 어린아이들과 같이 되지 아니하면 결단코 천국에 들어가지 못하리라”( 18:3) 말씀하셨다. 인도의 위대한 시인이요 철학자인 라빈드라나트 타고르는 귀절이 성경에서 가장 아름다운 귀절이라고 말했다. 하지만 그는 같은 말씀을 마가복음으로부터 인용하였다. “누구든지 하나님의 나라를 어린 아이와 같이 받들지 않는 자는 결단코 곳에 들어가지 못하리라”( 10:15).

그는 힌두교인이었으므로돌이켜라는 문구가 생략된 본문을 취하였다. 그는 회심을 좋아하지 않았고 많은 사람들이 하듯이 회심을 개종과 혼동하였다. 당신은돌이켜” -뿌리를 떠나서- “어린아이 같이 -열매- 없고하나님 나라에 들어갈 “ - 또한 열매- 없다. 가지가 공존해야 한다. 단계는 다음과 같다. 첫째,  돌이켜” - 새로운 방향, 둘째, “어린아이 같이 ” - 새로운 탄생, 셋째, “하나님 나라에 들어감” - 새로운 생활. 가지는 회심의 본질을 제시해 준다. 

- E. 스탠리 존스, <회심의 본질> 중에서 -

'조직신학'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자신을 악마에게 내어 준 사람  (0) 2021.07.09
교회란 무엇인가?  (0) 2020.03.16
회심의 본질  (0) 2019.06.02
현대신학의 종말론  (0) 2017.04.05
조직신학1 강의를 듣고  (0) 2015.06.24
성화(Sanctification)에 대하여  (0) 2014.08.29
Posted by ANTLEMA

댓글을 달아 주세요